본문 바로가기

맛집 솔직한 후기

부산 맛집 가야밀면 본점 방문기

반응형

점심 때가 되어 부산에 가볼만한 곳을 찾아보았습니다.

부산맛집으로 유명한 가야밀면이라는 곳을 목표로 달려가보았습니다.

 

가야밀면 본점은 골목에 위치해 찾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게다가 주차장도 없어 근처 유료 주차장에 주차를 해야 했구요...

이정도 되면 저는 맛이고 뭐고간에 호감도가 싹 사라지는 편입니다.

맛집의 필수는 '편리한 주차환경'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으로서...ㅎㅎㅎ



식사시간은 40분이었습니다.

주차장 주인은 2,000원을 요구했습니다.

광안리 지역의 주차장보다는 천원이 더 저렴한 주차비였습니다.



그렇게 식당으로의 접근성이 떨어짐에도 손님이 적지 않았습니다.

걸어서 올 수 있는 동네 주변 손님들이 꽤 있나봅니다.



요금은 선불입니다.

물밀면 5,000

비빔밀면 5,000

사리 1,000

만두 4,000



주문하면 아래와 같은 칩을 주고 자리에 앉아 있으라 합니다.

이 칩을 서빙하시는 분께 드리면 주문한 음식이 나오는 시스템입니다.



먼저 만두가 나왔습니다.

만두피가 탱글탱글해보였습니다.

한입에 쏙 넣기 좋은 크기인데 배고프다고 급하게 입에 넣으면 큰일 날 수 있습니다.

만두가 매우 뜨겁기 때문입니다.



물밀면의 육수에 만두를 넣고 열기가 식은 다음에 천천히 드시길 권합니다.

만두는 맛있었습니다. 밀면 다 먹고 한판 더 주문해서 먹었습니다.



비빔밀면입니다.



물밀면입니다.

 

두가지 다 먹어본 결과 물밀면을 권합니다.

맛이 비빔보다 좋습니다.



육수가 짠맛이 강하지만 면발이 쫄깃해서 좋았습니다.

비빔밀면은 맛도 별로고 맵기까지 합니다.



면발이 잘 끊어지지 않았습니다.

좀 편하게 드시려면 가위로 잘라드시길 권합니다.

부산 가야 밀면을 경험삼아 한번 드셔보시고 싶으시다면 추천.

그러나 '정말 맛이 기가 막히게 좋냐?'라고 물어보면 자신있게 답 못함.

음식 가격 대비 괜찮은 맛.

맛이란 것이 극히 개인적인 것이므로 저의 의견은 참고만 하세요 ^_^

저는 특히 맵고 짠 자극적인 맛은 좋아하지 않아서 가야밀면을 자신있게 추천까지는 못하나봅니다. ㅎㅎㅎ



음식 드시기 전에 메뉴판 옆에 붙어 있는 '밀면의유래'를 읽어보시면 5,000원짜리 밀면이 좀 특별하게 느껴지는 효과가 있습니다. ^_^

반응형
LIST